뉴스/칼럼

6만6,000가구 남양주 왕숙 신도시 첫삽…내년 하반기 분양 시작
  • 자료출처 : 국토교통부
  • 날짜 : 2023.10.16
  • 조회수 : 326
  • 댓글 0
  • 프린트 아이콘

 

 

3기 신도시 중 규모가 가장 큰 남양주 왕숙 신도시가 15일 첫 삽을 떴다.

 

이날 오후 경기 남양주 진건읍 일원에서는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 주광덕 남양주시장,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김세용 경기도시주택공사(GH) 사장,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남양주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왕숙 신도시 착공 기념식이 개최됐다.

 

3기 신도시 중 가장 큰 규모인 남양주 왕숙 신도시는 청년과 무주택 서민 등을 위한 뉴:25,000가구를 포함하여 주택 66,000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며, 당초 계획대로 차질없이 ’24년 하반기 분양을 개시하고, ’26년 하반기부터는 입주가 시작된다.

 

또한, 남양주 왕숙 신도시는 GTX-B와 지하철 9호선 등으로 서울 도심까지 30분대 출퇴근이 가능하며, 역세권 주변으로 주거와 일자리, 교육· 의료·문화 등 도시 인프라를 융·복합하고 콤팩트하게 배치할 예정으로, 주민 누구나 편안하고 만족스러운 정주 여건을 누릴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 원희룡 장관은 우수한 정주 여건을 가진 왕숙 신도시는 인재와기업들이 모여드는 경쟁력있고 매력적인 지역 성장거점이 될 것이라며, “정부도 왕숙 신도시가 수도권 핵심 생활권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와 함께, 원 장관은 “1015일 남양주 왕숙 지구 착공을 시작으로 3기 신도시인 고양 창릉, 하남 교산, 부천 대장 4개 지구(합계 15만4,000가구)가 계획대로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착공에 돌입할 계획이라며, “우수한 입지에 양질의 주택을 충분히 공급하여, 국민 주거안정을 확보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정부는 ‘9.26 공급대책에서 발표한 바와 같이 3기 신도시의 차질없는 공급을 비롯해, 국민이 선호하는 양질의 주택을 충분히 공급하여 국민 주거안정을 이루어 나갈 예정이며, 현장의 발주-설계-시공-감리 등 단계별 담당자들이 시공 품질과 안전 최우선 원칙에 따라 사업주체로서 책임 의식을 갖고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철저하고 면밀하게 사업을 관리할 계획이다

댓글0 내댓글

0/300